뮤지컬전문아카데미 이모저모

소극장 블루에서 리딩공연 올리다

musical1

2015전기 <뮤지컬전문아카데미>의 창작심화과정 수강생들이 개발한 8개의 창작뮤지컬 리딩공연을 지난 8.5(수)부터 8.7(금)까지 충무아트홀 소극장 블루에서 개최했다.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의 우지원 배우 등 30명의 뮤지컬 배우와 충무아트홀 뮤지컬전문아카데미 배우과정 수료생 10명 등 총 40명의 배우들이 직접 참여한 뜻 깊은 자리였다.

이번 창작심화과정 리딩공연에는 김희철 충무아트홀 본부장, 제작파트는 유인수 연우무대 대표, 송한샘 쇼노트 이사, 극작 파트에서는 이희준 작가, 박새봄 작가, 음악 파트에서는 김길려 음악감독, 변희석 음악감독, 최종윤 작곡가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하였고, 총 8편의 작품 중에 <엉클 탐스 케빈>(극작 전동민, 작곡 김여우리), <우키시마>(극작 현지은, 작곡 강예나)를 우수팀으로 선정했다. <엉클 탐스 캐빈>은 캐빈을 잃은 트라우마를 마침내 극복하는 주인공 탐의 이야기이며 <우키시마>는 1945년 8월22일, 해방의 기쁨을 안고 조선으로 가는 우키시마 호를 배경으로 배는 침몰했지만 영혼만은 끝내 침몰하지 않은 이들의 이야기이다.

musical6

2015 후기과정 수강생 모집

충무아트홀은 오는 9월부터 12월까지 <2015후기 뮤지컬전문아카데미>를 진행하며 뮤지컬 창작 과정을 극작기초과정-창작협업(파트너십) 과정-무대 워크숍 과정으로 개설하여 창작 입문자부터 실습을 원하는 자, 완성된 작품을 상업화하고자 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보다 전문적으로 과정을 운영한다. 또한 지속적으로 운영해온 공연 프로듀서•매니지먼트 과정과 뮤지컬 배우 과정을 통해 타 아카데미와의 변별력을 더한다.

뮤지컬 창작과정은 극작의 기초를 배우고자 하는 신인작가를 대상으로 하는 ‘극작기초 과정’(20명)과 작가와 작곡가가 파트너를 찾아 체계적인 실습을 할 수 있는 ‘창작협업과정’(극작 10명, 작곡 10명), 팀별 멘토링을 통해 완성된 작품을 리딩형식으로 발표하면서 실제 공연 시스템을 경험할 수 있는 ‘무대 워크숍 과정’(극작 10명, 작곡 10명)으로 이뤄진다.

뮤지컬 창작과정은 현재 활발하게 활동하는 뮤지컬 작가 이희준(대표작 내 마음의 풍금, 공동경비구역 JSA), 박새봄(대표작 인당수사랑가)과 뮤지컬 작곡가 박천휘(대표작 청춘의 십자로, 마라사드), 작곡가 최종윤(대표작 셜록홈즈, 프라미스), 박현숙(대표작 방황하는 별들, 미아 파밀리아), 그리고 연출가 추민주(대표작 빨래), 성종완(대표작 비스티보이즈, 글루미데이)이 전담하여 체계적으로 강의한다.

공연프로듀서․매니지먼트 과정(30명)은 공연기획 및 제작에 관심 있고 공연분야 진출을 희망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하며, 공연전문 기획자 양성을 목표로 공연 실무를 교육한다. 특히 월 1회 기획 워크숍 수업을 통해 수강생 개개인에게 맞는 직종별 진로가이드를 제시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과정은 김희철(충무아트홀 본부장), 유인수(연우무대 대표), 박민선(CJ E&M 본부장), 정소애(신시컴퍼니 기획실장), 홍승희 프로듀서 등 경험이 풍부한 공연기획자들이 강의한다.

뮤지컬 배우 전문 과정(20명)은 뮤지컬 전문 배우 양성을 목표로 춤과 노래를 중점적으로 집중 훈련하며, 뮤지컬 현장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홍세정 안무가와 양주인 음악감독 등이 나서 배우라면 반드시 거쳐야 할 오디션의 테크닉을 지도한다.

이번 후기 아카데미의 특징은 수강생이 본인이 원하는 교양강좌를 수강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인문학 이론을 비롯하여 뮤지컬의 역사, 해외 공연 영상 자료, 홍보, 마케팅 실무 등 다양한 공연정보 및 관련지식 습득을 위해 깊이 있는 수업들이 추가 개설했다. 현재 브로드웨이․웨스트엔드 뮤지컬시장의 트렌드 분석을 비롯하여 시청각 자료를 통한 뮤지컬 작품 분석 수업도 개설된다.

 

뮤지컬아카데미 후기과정